홈 > 전체뉴스
국내동향 > 기타뉴스 2019.11.12 19:00 / 시사매거진

[신근영 칼럼] 역사의 뒤안길로 사라진 ICO

IMF의 충격이 어느 정도 끝나가던 1999년 가을 이후 몰아치기 시작한 IT버블은 2000년 봄을 기점으로 절정에 달하면서 거대한 버블을 형성했다. 역사는 반복되는가? 한때 세간에 이름이 오르내리던 광고를 보면 돈을 준다는 ‘골드뱅크’와 인터넷 전화를 앞세운 ‘새롬기술’은 비상장이지만 시가 총액이 국내 굴지의 대기업을 능가하는 기염을 토했었다. 필자의 지인들로 구성된 ‘Buy Stock’이라는 비상장 주식 거래 사이트는 당시 인터넷 IT 비상장 기업의 주식 중개로 불과 6개월만에 수백억 원의 수익을 올리는 성과를 냈으며, 우후죽순 ‘인터넷’ ‘닷컴’ 그리고 ‘벤처’라는 이름을 붙인 벤처기업의 등장과 일확천금을 노리던 불나방 같은 투자자들의 묻지마 투자는 어마어마한 투기거품을 만들어 냈다.

[본 기사는 시사매거진과 콘텐츠 제휴를 통해 코이니스타에서 기사 내용 중 일부를 발췌한 것입니다. 기사 전문은 해당 URL을 통해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시사매거진>

| |